[성명]

검찰 내 성폭력 피해자에 대한 보복조치와 인권침해를 중단하라!

 

   지난 1월 29일, 서지현 검사는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자신의 성추행 피해사실을 세상에 알렸지만 심각한 2차 피해를 겪고 있다. 2월 7일 MBC 보도에 따르면, 통영지청은 당사자와의 상의 없이 병가중인 서검사의 사무실을 치웠다. 통영지청은 서검사와 소통을 통해 결정한 것이라고 했지만, 서검사 측은 짐을 뺐다는 통보를 받았을 뿐이라며 강한 불쾌감을 드러냈다. 이는 피해자를 위축시키기 위한 명백한 보복이자 불이익조치다.

 

   뿐만 아니라 서검사에 대한 근거 없는 소문이 검찰 내부는 물론 언론 및 SNS를 통해 확산되고 있다. 언론에 따르면, 검찰 내 일부에서는 “인사에 불만을 품고 뒤늦게 나선 것”, “왜 이제 와서 그러냐”, “문제제기 방식이 잘못 되었다” 등 오히려 피해자에게 비난의 화살을 돌리고 있다고 한다. 한 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서검사가 “피해자 코스프레를 한다”는 내용의 글을 올리기도 했다. 또한 피해자의 성격을 문제 삼거나 외모를 조롱하는 글도 돌고 있다. 더구나 가해자인 안태근 검사를 두둔하는 세력도 있다고 한다. 서검사 측도 이로 인한 정신적 고통을 토로하는 상황이다.

 

   피해자에 대한 근거 없는 소문 확산과 외모조롱 및 비난은 2차 피해를 유발할 뿐만 아니라 그 자체로 심각한 인권침해 행위다. 언론의 과도한 피해자 드러내기와 일부의 피해자 조롱은 어렵게 용기 낸 피해자를 위축시키고 사건을 은폐하려 하고 있다. 그동안 검찰 내 성폭력 사건을 은폐하고 묵인하고 방조한 세력은 누구였는가. 이들을 샅샅이 찾아내고 계속되는 2차 피해에 대한 엄격한 제재가 필요하다. 더 이상 이런 행태를 두고 봐선 안 된다.

 

   검찰 내 성폭력 사건과 2차 피해에 대한 대검찰청의 책임 역시 묻지 않을 수 없다. ‘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에서는 직장 내 성희롱에 대해 기관장의 엄중한 책임을 묻고 있다. 성추행 가해자와 이를 방조한 사람들은 물론 인사불이익 및 2차 피해에 대해서도 제대로 조사하여 처벌하지 않는다면 이는 분명 검찰총장이 책임져야 할 것이다. 검찰총장은 더 이상 검찰 내에서 성폭력·성차별이 발생하지 않도록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사건 해결에 임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여성단체는 검찰 내 성폭력, 성차별 사건의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이뤄질 때까지 계속해서 이를 주시할 것이다.

 

2018년 2월 9일

 

한국여성단체연합 7개 지부 28개 회원단체

 

경기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단체연합 광주전남여성단체연합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 대전여성단체연합 부산여성단체연합 전북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회 기독여민회 대구여성회 대전여민회 부산성폭력상담소 새움터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수원여성회 여성사회교육원 울산여성회 제주여민회 제주여성인권연대 젠더정치연구소 여.세.연 참교육을위한전국학부모회 천안여성회 평화를만드는여성회 포항여성회 한국성인지예산네트워크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여성연구소 한국여성의전화 한국여성장애인연합 한국여신학자협의회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 한국한부모연합 함께하는주부모임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
198 [공동성명서]성범죄자 이윤택을 처벌하라! 문제는 성차별적 권력구조다 전국연대 2018-02-22 480
» [공동성명] 검찰 내 성폭력 피해자에 대한 보복조치와 인권침해를 중단하라! 전국연대 2018-02-10 443
196 [공동기자회견] 기지촌 미군위안부 항소심 판결 관련 기자회견및 성명서 file 전국연대 2018-02-09 437
195 [공동기자회견] 검사 성폭력 사건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공동기자회견 전국연대 2018-02-02 350
194 [여성연합 공동성명]검찰은 젠더관점으로 진상조사하고 가해자 처벌하라 전국연대 2018-01-30 445
193 [공동기자회견] 故 장자연 사건 재수사 촉구 기자회견 file 전국연대 2018-01-23 574
192 [공동성명] 고 장자연씨 사건 재수사 촉구 전국연대 2017-12-27 630
191 [기자회견] 성평등정책추진 촉구 file 전국연대 2017-12-20 638
190 [연대성명]적폐세력은 차별과 혐오를 멈추고, 정부는 흔들림 없이 ‘성평등’ 정책을 추진해야 한다 전국연대 2017-12-19 624
189 [공동성명] 송영무 국방장관의 부적절한 성희롱 발언을 규탄한다 전국연대 2017-11-29 684
188 [연대논평] 낙태죄폐지 청와대 입장표명에 대한 논평 전국연대 2017-11-29 710
187 [연대] 국가의 무대응 규탄 기자회견 전국연대 2017-11-12 804
186 [연대논평] 정부는 낙태죄를 폐지하고 여성의 건강권을 보장하라 전국연대 2017-11-02 845
185 [연대] 정치개혁법 공동행동 기자회견 전국연대 2017-10-18 1077
184 [연대논평] 정부는 국가인권위원회의 아청법 전면개정안의견을 수용하라 전국연대 2017-08-02 1344
183 [공동성명] 법관블랙리스트, 민주주의 문제 전국연대 2017-07-26 1096
182 [보도자료] 성명서 : 태국여성감금 및 성매매강요는 인신매매다 전국연대 2017-07-11 1439
181 [연대기자회견] 문재인 정부의 성평등 정책 약속 이행을 촉구하는 여성계 기자 file 전국연대 2017-07-09 1263
180 [연대논평] 유명연예인 박OO 성폭력 2차 고소인의 무고 및 명예훼손죄에 대한 1심 무죄판결에 대한 환영논평 전국연대 2017-07-05 1272
179 [의견서] 정부의 성평등인사 시스템 마련 요구 전국연대 2017-06-23 13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