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용성차별철폐공동행동은 지난 4월 24일 KEB하나은행과 KB국민은행의 채용 점수 조작 및 성비 내정으로 여성지원자를 탈락시키는 등 금융권 채용 성차별에 항의하는 기자회견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이러한 금융권의 성차별적 채용관행은 여성들에게 충격과 분노를 넘어 한국사회가 여성에게 절망적인 곳임을 다시 한 번 절감하게 하였습니다. 이에 5월 16일 일자리위원회 회의장 앞에서 채용성차별 근절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고, 최근 언론 보도를 통해 은행권이 관련 대책을 결정할 단계에 이르렀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

 이에 채용성차별공동행동과 한국여성단체연합은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에 반드시 포함되어야 할 내용을 담은 의견서를 은행연합회에 전달하였습니다. 관련 자료를 첨부하오니 관심을 갖고 여성들의 목소리를 보도해 주실 것을 요청합니다. 끝.

 

<의견서>

은행권 채용성차별 근절대책에 대한 여성‧노동계 및 청년 여성 당사자 의견

: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 결정을 앞두고

 

 

최근 언론에는 은행연합회가 ‘채용절차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이달(2018년 6월) 중 이사회 의결을 통해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을 확정하여 은행연합회 회원사 19개 은행이 모두 도입’하도록 할 예정임이 보도되었습니다.

 

지난 4월, KEB하나은행과 KB국민은행에서 채용단계에서부터 성차별적 점수조작과 최종 합격자 성비결정 후 남성을 뽑기 위해 우수한 여성지원자를 탈락시켜왔다는 것에 분노한 여성‧노동단체 및 당사자 청년 여성들은 [채용성차별 철폐 공동행동]을 조직하여 해당 은행에 항의 방문 및 정부의 근본적인 성차별 대책을 요구해 왔습니다.

 

이제 관련한 대책이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으로 가시화되는 시점에 이르렀으나 채용성차별을 근절할 수 있는 대책인지 우려되어 여성‧노동계 및 청년여성 당사자의 목소리를 다시 한 번 전달하고자 합니다.

 

현시점에 채용성차별 대책의 핵심은 ‘채용분야 또는 직무별로 채용절차의 매 단계마다 성비를 공개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대책이 포함되지 않는다면 이제까지처럼 최종 합격자 성비를 내정하여 점수를 조작하거나 성별 커트라인을 달리하는 등의 성차별적 관행이 지속되어도 여전히 알 수 없는, 여성에게는 깜깜이 채용으로 전락할 뿐입니다. 이미 은행권 지원자 중 여성 지원자는 꽤 큰 폭으로 점수를 낮게 조작하여야할 정도로 실력을 갖춘 우수한 인재들임이 드러났습니다. 이번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의 확정을 통해 ’채용절차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여‘ 우수한 인재를 채용하려 하는 것이라면 모든 과정에서 성비를 공개하여도 전혀 문제가 되지 않을 것입니다. 오히려 성차별 해소를 위해 적극 노력하는 기업, 모범기업으로 인지도와 신뢰도가 높아질 것입니다. 이러한 순기능과 이점에도 불구하고 ’성비 공개‘ 내용이 포함되지 않는다면 또 다시 채용성차별을 자행하려는 음모가 숨어있다고 밖에 볼 수 없습니다.

 

은행연합회는 성차별을 근절하는 시작이 될 수 있는 ‘성비 공개’ 내용을 포함한 공정하고 투명한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 규준>을 마련할 것을 요구합니다.

 

 

2018년 6월 14일

 

채용성차별 철폐 공동행동

녹색당, 복지국가청년네트워크, 사회변혁노동자당, 여성노동법률지원센터, 여성엄마민중당, 전국여성노동조합(서울지부, 인천지부, 경기지부, 대전충청지부, 전북지부, 광주전남지부, 대국경북지부, 경남지부, 울산지부, 부산지부), 전국여성연대, 전국학생행진, 정의당 여성위원회, 청년유니온, 한국여성노동자회(경주여성노동자회, 광주여성노동자회, 대구여성노동자회, 마산창원여성노동자회, 부산여성회, 부천여성노동자회, 서울여성노동자회, 수원여성노동자회, 안산여성노동자회, 인천여성노동자회, 전북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여성민우회(고양파주여성민우회, 광주여성민우회, 군포여성민우회, 서울남서여성민우회, 서울동북여성민우회, 원주여성민우회, 인천여성민우회, 진주여성민우회, 춘천여성민우회)

 

한국여성단체연합

경기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단체연합 광주전남여성단체연합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 대전여성단체연합 부산여성단체연합 전북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회 기독여민회 대구여성회 대전여민회 부산성폭력상담소 새움터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수원여성회 여성사회교육원 울산여성회 제주여민회 제주여성인권연대 젠더정치연구소 여.세.연 참교육을위한전국학부모회 천안여성회 평화를만드는여성회 포항여성회 한국성인지예산네트워크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여성연구소 한국여성의전화 한국여성장애인연합 한국여신학자협의회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 한국한부모연합 함께하는주부모임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
220 [여성연합 논평] 한반도를 핵위협 없는 항구적인 평화의 땅으로 만들겠다는 전국연대 2018-09-21 31
219 [성명서] 현직 부산 경찰관이 학교정화구역 내에서 키스방 업소 운영! 전국연대 2018-08-30 108
218 [연합성명] 사법정의는 죽었다 - 안희정 성폭력 사건 1심 선고를 규탄하며 전국연대 2018-08-15 154
217 [공동기자회견] “뇌물거래가 아니라, 성폭력이다.” 성폭력 피해자의 인권을 외면한 검찰을 규탄하며, 재수사를 촉구한다. file 전국연대 2018-08-06 194
216 [연대성명] 난민제도 운영하며 차별 양산하고 혐오에 동조하는 정부 규탄한다! file 전국연대 2018-06-22 296
» [공동의견서] 은행권 채용저라 모범규준에 대한 의견서 전국연대 2018-06-15 369
214 [여연공동성명]사법농단 관련자들에 대한 철저한 수사와 처벌, 피해자 구제 및 재판 독립과 사법신뢰 회복을 위한 철저한 재발방지 대책을 촉구한다 전국연대 2018-06-08 317
213 [공동성명] 성폭력 고발된 연예인 조기복귀를 규탄한다 file 전국연대 2018-06-07 413
212 [여성연합 공동성명] 낙태죄는 위헌이다 전국연대 2018-05-24 438
211 [여성연합 공동논평] 문재인 정부 1년에 대한 논평 : ‘페미니스트 대통령’ 공약 지키는 남은 4년이 되어야 한다 전국연대 2018-05-13 402
210 [연합연대논평]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을 환영한다 전국연대 2018-04-29 461
209 [연합 연대성명]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처음 열리는 남북정상회담을 환영한다 전국연대 2018-04-29 448
208 [연합연대성명]성평등 개헌이라는 시대적 과제를 묵살한 국회를 규탄한다 전국연대 2018-04-29 454
207 [연대성명] 정당들은 6.13 지방선거에서 여성후보를 전국연대 2018-04-24 598
206 [연대 기자회견] 대구교육청 앞, ‘성매매 경험을 자랑한 교사’ 일탈이 아닌 범죄이다! file 전국연대 2018-04-15 512
205 [공동기자회견] 헌법 개정과 정치개혁을 위한 시국선언 전국연대 2018-04-11 471
204 [연대성명] 대통령 개헌안에 대한 성명서 전국연대 2018-03-21 601
203 [연대논평] 우리 여성들은 한반도 평화 분위기 조성을 적극 지지한다 전국연대 2018-03-17 594
202 [성명]안희정 도지사는 법적 책임을 정확히 지라! 정치권은 성폭력을 용인하는 성차별적 구조 개혁하라! 전국연대 2018-03-06 581
201 [성명] 너희들의 시대는 끝났다 전국연대 2018-03-06 600
XE Login